주요뉴스 
2024.03.03 (일)
 
Home > 보도자료 > 양주시
 
양주시 새마을, 마을 환경가꾸기 및 줍깅데이 사업 전개
  2022-11-27 20:09:00 입력

사단법인 양주시새마을회(회장 김용춘)는 지난 25일 회천2동 관내 도로와 덕계천공원에서 마을 환경가꾸기 및 줍깅데이 사업을 전개하였다. 

이날 사업에는 홍미영 회천2동장, 김용춘 양주시새마을회장, 이종용 새마을지도자 양주시협의회장, 박순희 양주시새마을 부녀회장, 임중구 새마을지도자 회천2동협의회장, 김순선 회천2동 새마을부녀회장, 회천2동 남녀새마을지도자, 공무원 등 30여 명이 참석하였다.

사업에 참석한 새마을지도자들은 회천2동 행정복지센터에 모여서 사업 계획을 토의 후 덕계공원과 주요도로 및 마을 골목길을 걷고 뛰면서 방치된 쓰레기를 줍고 다시 사용 가능한 물품은 별도 분리하여 모으고 사용할 수 없는 것들은 정량제 봉투에 넣어서 폐기를 하였다. 

임중구 회장은 “우리 새마을지도자들이 줍깅데이 사업을 하면 마을 환경이 청결해지는 것은 물론 덤으로 건강까지 챙길 수 있기에 자발적으로 사업에 동참하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김용춘 회장은 “올해 새마을 3대 중점운동은 생명, 평화, 공동체 운동인데 생명운동 실천을 위해 휴경지에 나무심기 3회, 하천에 EM흙공 던지기 5회, 국토 대 청결운동 및 마을 환경가꾸기 사업은 매월 전개하고 있다”고 말했다. 

2022-11-27 20:14:50 수정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민주당, 의정부에 ‘친명’ 내려
 양주 은현·남면을 동두천·연천
 ‘컷오프’ 김정겸, 전희경 지지
 “동두천시 생연동 주택정비사업
 의정부1동, MG의정부중앙새마을
 의정부시, 3월 4일부터 자일동
 의정부미술도서관, 오픈스튜디오
 의정부시, 민락‧고산지구~
 동두천 도비장학회, 생연1동 모
 동두천시, 시설관리공단 이사장
 동두천시, 소량폐기물 ‘찾아가
 동두천시, 제26기 멘토·멘티 결
 양주소방서 의용소방대 ‘안전환
 양주노인회장 당선무효 이의신청
 경기도, 비상진료 중인 경기도의
 강수현 양주시장, 관내 ‘농촌
 양주시,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2024년 경기북부제대군인지원센
 봄철 산불예방 탐방로(다락원~은
 경기도, ‘360∘ 어디나 돌
 경기도, 2024년 1분기 청년기본
 경기도, 기후동행카드 참여는 시
 경기도, 1분기 재정집행 점검.
 강수현 양주시장, ‘2024년 농촌
 경기도교육청, 퇴직 교원 684명
 경기도 옥외광고협회 의정부시지
 경기도교육청, 교육발전특구 성
 경기북부병무지청, ‘24년도 동
 출장 중 화재 초기 진압 한 소방
 양주시, 3월 주제‘너와 나의 사
 
국토부 출신 김용석 의정부시설관리공단 이사장 임명
 
박도영 양주농협 조합장, ‘농협생명 BEST CEO’ 선정
 
“양주가 호구인가? 지역 두 동강 내는 선거구 원천 무효”
 
은현농협 반석 위에 올려놓은 남은우 상임이사 퇴임
 
회천농협, 농협발전·이해증진 위한 조합원과의 대화 실시
 
김성원 의원, 동두천·연천 예비후보 등록
 
킬러 문항
 
직장 내 괴롭힘 신고와 불리한 처우
 
전쟁 선포가 되어버린 의사 증원
 
안전은 행복이다
 
동두천노인복지관-한전MCS 동두천지점 업무협약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