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4.04.14 (일)
 
Home > 사설/칼럼 > 세상만사
 
‘핫바지’ 의정부는 ‘철새 도래지’인가?
  2024-02-23 17:31:59 입력

의정부가 어떻게 이런 초라한 곳으로 전락됐을까? 4.10 총선을 앞두고 한심스러운 모습에 자괴감이 엄습해온다.

더불어민주당의 경우 의정부갑과 을 모두 전략공천지역으로 결정돼 지역 정치인들의 뿌리가 송두리째 뽑힐 형국이다.

갑 선거구에는 문석균, 장수봉, 최경자 예비후보가 있지만, 공천권에서는 사실상 배제된 상태다. 을 선거구에는 ‘비이재명계’인 김민철 국회의원과 ‘친이재명계’인 이재강, 임근재 예비후보가 ‘낙동강 오리알’ 신세가 될 것으로 보인다.

국민의힘의 경우도 다를 바 없다. 갑 선거구에는 최영희 국회의원과 구구회, 김정겸, 이문열 예비후보가 컷오프되고 전희경 전 대통령비서실 정무수석실 정무1비서관이 경선 없이 단독 공천을 받았다.

을 선거구는 그나마 이형섭 전 당협위원장과 정광재 국민의힘 대변인이 경선을 치른다.  

민주당은 ‘100% 낙하산’, 국민의힘도 을 선거구 이형섭 전 위원장까지 경선에서 탈락하면 ‘100% 낙하산’ 후보가 공천을 받는 셈이다. 지역 정치인은 씨가 마르는 것이다.

민주당 문희상 전 국회의장, 국민의힘 홍문종 전 국회의원이라는 거물 정치인이 사라진 지금, 의정부는 거물 정치인의 그늘 아래 잡풀조차 자라지 못하는 황폐한 환경이 된 것이었던가? 아니면 각 당의 표밭이 좋아 ‘손쉬운 사냥터’가 된 것이었던가?

의정부시민들이 이런 ‘쑥대밭’ 같은 정치적 상황을 어떻게 판단할지는 가늠하기 어렵다. 지역 정치인들이라도 똘똘 뭉쳐 한 목소리를 내지 않는다면, 의정부는 ‘만년 낙하산 부대 연습장’, ‘만년 철새 도래지’가 될 것 같아 아쉬움이 크다.

유종규 편집국장(freedomy@empal.com)
유종규 편집국장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양주시 생활쓰레기 수거 안전불
 의정부교육지원청, 경기형 늘봄
 양주시, ‘양주시여성일‧
 의정부영아원, 키다리 아저씨·
 감사원, 의정부시 청소차 감가상
 양주시, 외국인 계절근로자 136
 의정부시, 뜻모아후원회 저소득
 의정부시, 4월 미래가치 공유의
 즐거운 등굣길, 학교폭력 없는
 동두천시상공회, 관리자 교육 실
 단시간 근로자 연차휴가
 양주소방서, 소방안전교육 패러
 양주시, 중진료권 재설정 건의차
 고암초등학교, 창의력과 환경 인
 2024 제13회 필룩스라이트아트
 의정부소방서, 공사장 용접작업
 2024 동두천 시민아카데미 2강
 의정부시, 상반기 어린이통학버
 동두천시, 생활밀착형 청년 공간
 동두천시, 2024년 지적재조사사
 동두천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80세 이상 고령 척추관 협착증
 의정부교육도서관, 학교 수요에
 의정부시, 2024년 체납실태조사
 의정부·양주·동두천·연천 비
 의정부시, ‘세입증대 네트워크
 제2회 도서관의 날, 의정부시 도
 경기도, 기후위기 대응 기업에 1
 이재명 ‘영입인재 1호’ 선대위
 경기도, 15일부터 20일까지 360
 
김성원, 국민의힘 경기도 최다 득표율
 
동두천 노르웨이 이동외과병원, 도 등록문화재 ‘확정’
 
“양주가 호구인가? 지역 두 동강 내는 선거구 원천 무효”
 
이재명 ‘영입인재 1호’ 선대위원장 장수봉, 민주당 탈당
 
한전MCS 연천지점 봉사단 급식봉사
 
강세창 전 위원장, 민주당 입당
 
웃음의 양면성
 
단시간 근로자 연차휴가
 
80세 이상 고령 척추관 협착증 환자에 대한 치료
 
안전은 행복이다
 
동두천노인복지관-한전MCS 동두천지점 업무협약
 
 
 
 
 
 
 
 
 
 
 
 
 
 
<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