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4.06.20 (목)
 
Home > 칼럼 > 송일락의 행복칼럼
 
사랑의 전령자
송일락의 행복칼럼
  2011-04-09 13:14:12 입력

미국에 라과디아(La Guardia)라는 유명한 사람이 있었습니다. 얼마나 유명했으면 이 사람 이름으로 된 공항까지 생겨날 정도였으며, 1933∼1945년까지 12년 동안 뉴욕 시장을 세 번씩이나 역임했습니다. 또한 Little flower(작은 꽃)라는 애칭도 가지고 있었는데 이는 사람들의 마음을 기쁘고 즐겁게 해주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이 분이 뉴욕 시장으로 재직하기 전 그곳에서 즉결 판사로 있을 때, 한 노인이 현행범으로 체포되어 재판을 받았습니다. 죄목은 상점에서 빵 한 덩어리를 훔친 것이었는데 판사가 그 노인에게 물었습니다.

전에도 훔친 적이 있습니까? 아닙니다. 처음 훔쳤습니다. 왜 훔쳤습니까? 예, 배는 고픈데 수중에 돈은 다 떨어져 어쩔 수 없이 훔쳤습니다. 라과디아는 노인의 사정을 다 듣고 난 뒤 이런 판결을 내렸습니다. “아무리 사정이 딱하다 할지라도 남의 것을 훔치는 것은 잘못입니다. 그래서 저는 법대로 당신에게 10달러의 벌금형을 선고합니다.”

그리고 라과디아는 법정 안에 앉아 있는 모든 사람들을 향해 이렇게 말했습니다. “이 노인이 빵을 훔친 것은 비단 이 노인의 책임만이 아니라 이 도시에 살고 있는 우리 모두에게도 일말의 책임이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나에게도 10달러의 벌금형을 선고하며 동시에 이 자리에 앉아 있는 여러분에게도 각각 50센트의 벌금형을 선고합니다.” 그러면서 그는 먼저 자기의 지갑에서 10달러짜리 지폐를 꺼내 모자 속에 넣고는 그 모자를 그곳에 있는 사람들에게 돌리게 했습니다. 그렇게 해서 거두어진 돈이 모두 57달러 50센트였는데 라과디아는 그 돈을 노인에게 주게 하였고 노인은 그 돈을 받아 10달러를 벌금으로 내고는 법정을 나섰습니다.

우리 주변에 힘들어하는 사람이 많이 있습니다. 백지장도 맞들면 가볍다고 합니다. 우리가 그들과 함께 해야지요. 우리 주변의 낙심한 사람들, 의기소침해 있는 사람들, 이제는 누군가가 도와주지 않으면 혼자 힘으로는 궁지에서 빠져나올 수 없는 사람들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로마의 유명한 바티칸 대성당 뮤지엄에 가면 미켈란젤로의 걸작품 피에타상이 있습니다. 높이 171cm의 대리석 작품은 십자가에서 내려진 그리스도를 끌어안고 슬퍼하는 마리아의 모습을 그린 것으로, 미켈란젤로가 마리아의 옷자락에 서명한, 그가 특히 아낀 작품이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수년전 이 작품을 보호하기 위한 철책선을 뛰어넘은 망치를 든 한 청년에 의해 무참하게 훼손된 일이 있었습니다.

박물관은 이 작품을 포기했을까요? 아니지요. 그들은 이 작품을 회복하기 위해 세계적인 조각가팀을 만들었습니다. 그들은 바로 회복작업에 착수하지 않았습니다. 의논 끝에 우선 몇 달을 깨어진 이 작품을 감상하는 일에 보냈다고 합니다. 왜냐하면 이 작품을 통해 미켈란젤로의 눈과 가슴을 갖기 위해서였습니다. 그들의 눈이 미켈란젤로의 눈이 되어 이 작품에 나타난 마리아의 연민, 고통과 환희를 보고, 그의 가슴이 되어 그 연민을, 그 고통을, 그 환희를 함께 느끼기 위해서였다고 합니다. 그리고 마침내 그들은 이 작품을 거의 완벽하게 재생할 수 있었습니다.

저는 이것이 바로 우리들이 할 일이라고 믿습니다. 세상을 살면서 상처 나고 깨어진 형제자매를 붙들고 그를 빚어 만드신 하나님의 눈과 가슴이 되어 그의 고통과 비참을 함께 느끼며 마침내 그를 도와 그를 회복시키는 작업-이것이 더불어 사는 일이며 우리가 가야 할 길인 것입니다.

이제 인생의 한 점 한 점을 아름답게 찍어가며 최선의 인생그림을 만들어 보세요. 우리의 미래가 어떻게 펼쳐질지는 아무도 알 수 없지만 우리가 정말 사랑과 헌신의 손길을 펼친다면 한 가지 알 수 있는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우리 인생이 보다 성숙하고 아름답게 될 것이라는 사실입니다. 따스한 봄에 피어나는 목련처럼 우리 함께 아름다운 사랑의 전령자가 됩시다.

양주사랑교회 목사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김성수 전 의원, ‘양주문화기행
 회천농협, 내부조직장 활성화 교
 경기콘텐츠관광협, DMZ 관광현황
 경기북부지역 ‘돌봄 노동자 노
 “부동산 매매 시 가등기 효력은
 경기도, ‘자립준비청년 취업 역
 경기청년 해외봉사 ‘기후특사단
 양주시, ‘2024년 농업용 드론2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 ‘의정
 소요13통 장년회, 여름맞이 제초
 동두천시 복지정책과, 동두천시
 동두천시, 교육발전특구 추진 실
 동두천시, 노인학대 예방의 날
 동두천시, 시설관리공단 초대 이
 의정부시,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의정부시, 복지사각지대 발굴 ‘
 의정부시, 용현산업단지 인근 녹
 의정부시, 대형마트 의무휴업일
 양주시, 2024년 제1기분 자동차
 오석규 도의원, “물류창고 난립
 경기도 특사경, 오피스텔 등 미
 양주시, 지역자활센터 ‘목적 위
 양주시립회암사지박물관, 수장고
 경기도, 시민단체와 간담회 열고
 양주시립회암사지박물관, 29일
 의정부시 공영주차장, 디지털 격
 새로운 대한민국의 성장동력을
 진보당 의정부시위원회, 김재연
 의정부교육지원청, 라오스농아센
 서정대, ‘늘봄학교 초1 맞춤형
 
김지호 의원 “의정부시, KB손해보험 배구단에 퍼주기”
 
양주 김영대씨 농가, 경기 한우 평가대회 최고 고급육 선정
 
반부패·청렴 문화확산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노력
 
양주 효성종합 김영환 대표 중기부장관상 ‘쾌거’
 
회천농협, 내부조직장 활성화 교육 실시
 
김성수 전 의원, ‘양주문화기행2’ 출판기념회 개최
 
생각은 내가 아니다
 
퇴직금 중간정산
 
암을 피하는 생활의 지혜
 
파트너십에 대하여
 
TG퍼니처, 북한이탈주민 직업체험 교실 열어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