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2.08.11 (목)
 
Home > 칼럼 > 이창민의 주치의
 
생인손
  2012-10-02 09:55:16 입력

▲ 이창민/외과전문의
전 부치기, 설거지하기, 밤까기, 나물 다듬기, 손님상 차리기, 걸레질하기…. 가뜩이나 살림살이에 여념이 없던 우리네 어머니들이 추석 연휴 동안 쉴틈 없이 해치워내는 일들이다.

추석 연휴동안 이렇게 몸을 혹사시키게 되니 해마다 추석이 끝나갈 무렵이면 자연스럽게 어머니들 몸 여기저기서 삐거덕거리는 소리가 들려온다. 추석 후유증이라고나 할까.

추석 연휴가 끝난지 며칠 후 병원을 찾아온 한 어머니도 바로 이러한 추석 후유증의 희생자다. 이 어머니가 내민 손가락은 마치 개구리의 그것처럼 손가락 끝이 금방이라도 터질 것 같이 큼지막하게 부어 있었고 벌겋게 달아올라 있었으며, 이 어머니는 연신 욱신거리는 통증에 매우 괴로워했다.

추석 내내 손에 물이 마를 겨를도 없이 요리와 설거지 등을 해온 탓에 손끝이 갈라지고 작은 상처가 생긴 것을 대수롭지 않게 보아 넘긴 것이 화근이었던 것이다. 손가락 끝에 염증이 생기고 곪기까지 하는 병. 우리는 이것을 일컬어 생인손이라 한다.

생인손이라는 용어는 본래 한의학적 용어로 생안손, 생손앓이, 사두창 등으로도 불리며 양의학적으로는 조갑주위염이라고도 불린다. 국립국어원의 자료에 따르면 생인손이라는 말의 어원은 ‘생(生), 앓, 손’ 의 말들이 결합되어 형성된 것으로 되어 있다.

생인손은 손가락 끝 피부의 갈라진 틈으로 세균이 들어가 염증을 일으켜서 발생되는 질병으로 심하면 피부 속으로 고름이 발생되고 심하게 부어오르기도 한다. 빨갛게 조금 부어오르기만 하는 초기 생인손의 경우는 약물 치료 또는 일부 민간요법으로 치료가 되기도 하고 일부는 저절로 낫기도 한다.

하지만 빨갛다 못해 누렇게 고름이 차오르기까지 하는 상황이라면 약물 치료만으로는 절대 나을 수가 없으며 반드시 칼로 고름주머니를 절개하여 고름을 충분히 빼내주어야 한다. 고름이 밖으로 충분히 빠져나오지 못하게 되면 염증은 점차 주위로 번져나가 손톱 밑으로까지 고름이 차오르게 되어 오랜 기간 동안 고생을 하게 되고 급기야 손톱이 빠지는 불상사까지 초래되기도 한다.

따라서 최소한 손가락의 염증이 심해져 노란 고름집이 보이기까지 한 상황이라면 반드시 병원에 내원하여 멸균 소독된 기구로 충분히 절개를 가한 후 고름을 빼주어야 한다.

간혹 일부 생인손 환자는 소독되지 않은 바늘을 이용하여 스스로 고름집에 구멍을 내는 경우도 있으나 이 경우 고름이 충분히 빠지지 않아 치료에 도움이 되지 않을 뿐만 아니라 바늘을 통해 또 다른 세균 감염이 이루어져 질병을 더욱 악화시킬 수 있으므로 섣부른 자가 처치는 삼가는 것이 바람직하겠다.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동두천시, 산업단지 불법변경 이
 경기북부병무지청, 관내 3개 병
 경기도교육청, 9월 1일자 조직개
 의정부시자원봉사센터 청소년 여
 연천군시설관리공단, 8월 수레울
 흥선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운영
 로컬드림봉사회, 소요동과 한부
 소요동행정복지센터, 주민주도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 2022
 2022년 하반기 송내동 주민자치
 의정부시, ‘가정보육 어린이 건
 의정부시, 보훈단체협의회 간담
 한 여름밤의 꿈, 마을 프리마켓
 2022년 을지연습 준비보고회 개
 동두천장애인복지관, 2022년 현
 동두천시, 심뇌혈관질환 예방을
 김동근 시장 첫 작품이 8억 ‘모
 동두천시, 제77주년 광복절 ‘나
 ‘제7회 경기도지사배 전국 장애
 양주시의회, ‘합리적 총량산정
 경기도의회 염종현 의장 등 신임
 송형근 국립공원공단 이사장 수
 의정부시의회, 권역별 집중호우
 의정부시청소년수련관, 의정부시
 송산2동 주민자치회, 자매결연지
 의정부시, 화물차 판스프링 불법
 양주시, 한센병 등 피부질환 무
 양주시 백석읍 새마을부녀회, 말
 중앙동, 시대전자에서 기탁한 선
 이슬처럼 봉사회, 시각장애인연
 
윤명노 전 양주군수 별세…양주시, 노제 거행
 
광적농협, 신용자산 5천억 달성탑 수상
 
경기북부 특별자치도는 시대정신이다
 
정미영 의원 “코로나 후유증 관리센터 운영하자”
 
백석농협, 동국대 침구학회와 한방의료봉사 펼쳐
 
김정영·이영봉, 도의회 상임위원장 뽑혀
 
선택과 포기
 

slideshow윤명철의 역사에세이

전리품 공직 잡음과 구동존이(求同存異)
 
출퇴근 교통사고도 중대산업재해인가요?
 
도수치료 이대로 좋은가?
 
안전사고 예방은 기본의 실천부터
 
장흥농협, 농업인 행복버스 운영
 
 
 
 
 
 
 
 
 
 
 
 
양주시 의회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