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01.21 (일)
 
Home > 사설/칼럼 > 사설
 
국은주 도의원의 직권남용 갑질 논란
  2016-07-29 13:25:34 입력

국은주 경기도의원(새누리당, 의정부3)이 직권을 남용하여 갑질을 한 게 아니냐는 의문이 불거지고 있다.

의정부시의원 출신으로 2015년 10.28 경기도의원 재선거에서 당선된 국은주 의원은 새누리당 공천이 확정되기 전까지 ‘예비후보’라 하지 않고 ‘후보’라고 인쇄된 선거운동용 명함을 뿌리고 다니다가 적발돼 검찰에 고발을 당했고, 비보이 그룹의 불법선거운동 및 대중공연에 연루된 의혹으로 수사의뢰를 받았던 인물이다. 김영민 전 경기도의원이 자기쪽의 불법선거를 잡기 위해 미행하고 있다는 주장도 서슴지 않는 등 각종 물의를 일으킨 바 있다.

이런 식으로 당선된 국 의원은 지금 자중하기는커녕 직권남용 논란을 일으키며 지역에 또다른 시빗거리를 낳고 있다. 국 의원은 지난 5월18일 보도자료를 통해 “의정부 발곡초등학교와 청룡초등학교 화장실 개선사업비로 도비 10억8천만원을, 의정부 10여개 초·중·고 환경개선사업비로 도비 2억8천7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런데 도비 확보 뒤 국 의원은 의정부 관내 여러 학교를 접촉하며 친구가 운영하는 건설업체와 또다른 건설업체를 소개한 것으로 파악됐다. 한 학교는 국 의원이 소개한 업체와 수의계약을 맺고 공사까지 끝낸 상태다. 이쯤 되면, 지역 및 학교발전을 위한 의정활동 일환으로 도비를 타왔다고 좋게 봐줄 수가 없다.

지역 출신 의원이 학교 관계자에게 전화를 걸거나 직접 만나 이해관계로 얽혀 있는 업체를 소개한 행위는 단순한 사건이 아니다. 공사계약 성공 여부를 떠나 다른 각도로 보면 엄연한 압력행사이기 때문이다. 이처럼 공적 영역을 사적 영역으로 추락시킨 국 의원의 불쾌한 행동은 지탄 받아 마땅하다.

게다가 국 의원은 공식 석상인 경기도의회 임시회 5분발언을 통해 “도교육청이 자체적으로 수의계약 조건을 1천만원 이하로 규정한 것은 현행법 위반”이라고 문제 삼는 등 의도를 숨기지 않았다. 우리는 국 의원 사태를 면밀하게 검토할 것을 경기도의회에 촉구한다. 국 의원이 먼저 자성하고 공개사과해야 하는 것은 물론이다.

2016-07-29 13:28:37 수정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8669cd93a9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한국당, 양주 위원장 추가공모…
 신한대 인사발령
 2018년 중소기업 지원정책 합동
 동두천시, 2018 국가안전대진단
 장흥농협, 장흥 경로당 난방비
 농아인협회 정월대보름맞이 '척
 양주시, 40~60대 중년을 위한 한
 경기도 행정1·2부지사, 일자리
 양주시 궁도협회 잡음
 의정부에 성화 봉송
 한국당, 보류…김성수·원대식·
 휠체어컬링, 키사칼리오 국제오
 의정부시의회, 제275회 임시회
 양주시, 공공 와이파이 설치…통
 도 특사경, 24일부터 설 명절 다
 2018년 사회복지기금 지원 사업
 디저트카페 콜리봉봉, 건강빵으
 양주시, 2018년 사회복지인 신년
 남경필 “늦은 밤도, 새벽도 좋
 생연2동 답십리 한방약오리, 독
 생연1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동두천소방서, 화재취약 노인 관
 양주시, 양주역 버스승강장 ‘한
 국가유공자와 함께하는 존경의
 김동근, 자서전 출판기념회 연다
 ㈜경기고속, 쌀 100kg 기탁
 호원1동, 버스정류장 온기쉼터
 두드림 디자인아트빌리지 공방
 동두천시 2018년 공동주택관리
 동두천시, 2019년 국비확보를 위
 
정성호, 사개특위 위원장에…“국민 열망 부응”
 
최종길, 평창 패럴림픽 선수부단장에
 
열린혁신을 위한 공기업의 역할
 
“공정하고 정의로운, 병역이 자랑스러운 사회 만들터”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2차 입주예정자 법무법인·법무사 공개입찰
 
김동근, 자서전 출판기념회 연다
 
지금 행복한가요?
 
승풍파랑과 홍준표
 
“민간자격증은 공신력이 있나요?”
 
이대로 포기해야만 하나? 환자의 권리
 
장흥농협, 장흥 경로당 난방비 지원
 
 
 
 
 
 
 
 
 
 
 
양주시 의회
기억을 넘어 희망으로,희망을 넘어 실천으로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