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7.10.20 (금)
 
Home > 보도자료 > 양주시
 
이성호 양주시장, 경기북부 테크노밸리 유치를 위한 판교테크노벨리 벤치마킹
  2017-06-01 17:42:57 입력

이성호 양주시장은 1일 부시장·국·과장 등 관련 공무원과 함께 판교테크노밸리와 판교제로시티 벤치마킹을 했다.

이번 벤치마킹은 경기북부 산업의 지리적 중심지로 기업 접근성이 가장 높은 양주시가 경기북부의 균형발전과 정체된 양주신도시의 개발을 앞당겨 2020년 인구30만의 중견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추진 중인 테크노밸리 유치를 위해서다.

이 시장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판교테크노밸리지원본부 이문선 본부장으로부터 테크노밸리 입주기업 운영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스타트업 캠퍼스 내 3D프린터연구실과 창업보육시설을 견학했다.

아울러, 경기도시공사 판교사업단 정연하 부장의 안내로 판교테크노밸리 현장과 판교로제시티 홍보관, 조성현장을 시찰했다.

테크노밸리가 유치되면 첨단 IT기업의 유치와 함께 지역발전과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이 비약적으로 이뤄질 것이며 시의 이미지 향상과 일자리 확충을 통해 지역발전이 정점을 찍을 것으로 전망된다.

시는 지난 17일에는 120여명의 각계 인사로 구성된 ‘경기북부 테크노밸리 양주시 유치위원회’를 출범하여 테크노밸리 양주 유치를 위한 범시민 10만 서명운동과 캠페인을 벌이고 실무 TF팀을 구성해 매주 대책회의를 개최하는 등 유치를 위한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이성호 시장은 “양주시민, 기업인, 공직자 모두가 한마음으로 경기북부 테크노밸리 유치를 염원하고 있으며, 시는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여 반드시 테크노밸리를 유치” 양주시가 경기북부 중심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422003d5a1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양주시 ‘제15회 양주 시민의 날
 의정부시 인사발령
 의장 탄핵 후폭풍…직원 퇴장 본
 양주시 ‘제21회 노인의 날 기념
 경기북부병무지청, 지역 치과의
 이성인 부시장 타워크레인 안전
 행복한 경기학교체육 역량 펼친
 경기북부 안전관리 우수 다중이
 (국감)김성원 의원, 최근 5년간
 친구들과 함께 만든 융합과학축
 상패동 2018학년 입학아동 배정
 동두천시의회, 차세대위원회와의
 동두천시의회 의원간담회 개최
 양주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개소
 양주경찰서, 주원초 학교폭력 근
 청년 구직자 취업프로그램 운영
 의정부2동에 고구마 40상자, 쌀
 신곡1동 독거노인 실태 전수조사
 의정부시 대한민국 범죄예방대상
 한국선거방송, 시청자가 만드는
 정성호 의원, 경기순환철도망 추
 의정부시 타워크레인 붕괴사고
 ‘젊음의 향연’ 최고의 춤꾼 타
 김성원 의원, 대리점주에 대한
 신한대학교 개교 45주년 기념식
 아파트 2곳에 작은도서관 조성
 의정부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
 의정부종합운동장 천연잔디구장
 10월 '1일 명예시장'에 신흥고등
 동두천시 일자리센터 특수용접기
 
박종철 전 의정부시의장 복귀 쉽지 않을듯
 
문단공 탄신 500주년 맞아 후손들 모였다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한 건강보험 보장성 확대
 
국내 유일 OPBF 챔피언 노사명 “이기려고 도쿄에 갔다”
 
국은주, 천보근린공원 리모델링 예산 2억 확보
 
원대식 대표발의 ‘가축전염병 예방 지원조례’ 통과
 
살아있네
 
히틀러의 광기와 김정은 정권
 
“외국인 배우자의 미성년 자녀를 한국에 데려오고 싶어요”
 
동상이몽(同牀異夢)
 
만리향, 지역 어르신 점심 대접
 
 
 
 
 
 
 
 
 
 
 
양주시 의회
기억을 넘어 희망으로,희망을 넘어 실천으로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