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02.26 (월)
 
Home > 사회/교육 > 현장
 
양주관아지 복원하며 현대식 건물 세워
철판지붕에 창고형 콘크리트 관리센터…시 “관아와 구분하려고”
  2017-08-08 10:51:23 입력

양주시가  양주관아지(楊州官衙址)를 복원하면서 생뚱맞게 현대식 건물을 세워 논란이다.

양주시는 2016년 7월부터 76억원을 들여 유양동에 있는 양주관아지에 동헌과 내아를 짓는 등 복원사업(32,247㎡)을 한창 진행 중이다. 양주를 관할하는 관청이 있던 터인 양주관아지는 지난 1999년 4월26일 경기도기념물 제167호로 지정됐다.

그런데 양주시는 양주관아지 입구에 주위 환경과 전혀 어울리지 않는 현대식 건물을 지었다. 언뜻 보기에 창고로도 보이는 이 건물은 양주관아지 관리센터다. 양주관아지 관리원과 문화관광해설사가 근무할 예정이다.
 
면적 357㎡의 이 건물은 철근콘크리트 구조에 짙은 회색 돌판을 붙이고 지붕과 일부 벽면은 철판으로 마감하는 등 동헌과 내아는 물론 옆에 있는 양주별산대놀이마당과 외따로 놀고 있다. 기와집 형태로 건축한 양주관아지 인근의 음식점이나 상가와도 차별된다.

양주시 관계자는 8월8일 “경기도문화재 위원들이 관리센터가 문화재처럼 보이면 관람객들에게 혼돈을 주기 때문에 관아와 구분되게 지어야 한다고 하여 현대식 건물로 설계했다”고 해명했다.

이에 대해 일부 시민들은 “주변 경관과 조화롭게 해야 정상이지 무슨 말도 되지 않는 이유를 갖다대냐”며 “상투 틀고 갓 쓴 사람이 하이힐 신은 격”이라고 비판했다.

 

2017-08-08 11:11:22 수정 유종규 기자(freedomy@empal.com)
유종규 기자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f7c8bc14b7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기고)민주주의의 초석이 된 2.2
 구구회·장수봉 빠진 의정부시의
 의정부시의회, 제276회 임시회
 동두천시 인사발령
 임호석, 화물차 불법주차 막는
 이성호, 정성호와 국토부장관 만
 무려 14명, 동두천시장 선거 불
 양주시, 지역화폐 12월 발행 추
 흥선권역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
 2018 드림스타트 사업 본격 추진
 서부새마을금고 황혜숙 부장, 후
 사회복무요원으로 큰 보람 느껴
 김성원, 한국당 경기도당 수석부
 아재(아름다운 재가복지서비스)
 경기북부병무지청, 올해 첫 산업
 양주시보건소, '튼튼이(齒) 치아
 남경필 “악재 트리플 쓰나미,
 양주시 새마을, 경기도 종합평가
 동두천시정신건강복지센터 생명
 의정부소방서, 소방 관련 업체
 지역사회보장대표협의체 회의 개
 패럴림픽 단체관람 신청 및 접수
 인구정책 실무추진단 간담회 개
 양주시립회암사지박물관, ‘2018
 이성호 양주시장, 2018년 읍면동
 의정부음악극축제 공식초청작 라
 경기도일자리재단, 특성화고 무
 태양광 LED 금연구역 안내표지판
 동두천시, 2018년 지방재정 신속
 희망키움통장으로 저소득층 자산
 
무려 14명, 동두천시장 선거 불붙었다
 
동두천시청 차민규, 올림픽 은메달 ‘쾌거’
 
경기북부, 통일특별행정구역으로 독립시켜야
 
“공정하고 정의로운, 병역이 자랑스러운 사회 만들터”
 
최경자 “무상보육 위해 보육료 현실화해야” 촉구
 
구구회 “직동공원 초등생 통학로 자괴감”
 
오늘 하루
 
국제 사기꾼 심유경을 예우한 선조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미세먼지 이야기
 
의정부바둑협회, 불우이웃돕기 물품 기부
 
 
 
 
 
 
 
 
 
 
 
양주시 의회
기억을 넘어 희망으로,희망을 넘어 실천으로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