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02.26 (월)
 
Home > 정치/행정 > 초점
 
정정보도 소송, 노만균 걸고 강은희 수행
의정부시설공단, 언재위 조정 사흘 전 법원에 소장 접수
  2017-10-13 15:48:34 입력

의정부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강은희)이 본지 보도가 잘못됐다며 언론중재위원회 제소와 동시다발적으로 법원에 정정보도 청구소송을 제기했다.

공단은 본지가 7월28일 보도한 “의정부시설공단 ‘알박기 인사’ 논란”, 8월11일 보도한 “의정부시설공단, 성과급 받으려 근태조작?”, 8월25일 보도한 “의정부예술의전당은 ‘제2의 낙하산 부대’”는 사실이 아니라며 언론중재위에 정정보도를 청구했다.

공단은 언론중재위에 제출한 조정신청서에서 “경기북부시민신문 보도는 명백한 오보로 명예훼손에 해당한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언론중재위는 9월22일 회의를 열고 반론권 보장 차원에서 정정보도가 아닌 반론보도로 조정하려 했다.

그러자 공단 관계자는 “윗분과 상의하겠다”고 한 뒤 “정정보도가 아니면 받아들이지 않겠다”고 해 조정이 불성립됐다. ‘윗분’은 강은희 이사장이 아닌 노만균 전 이사장으로 알려졌다.

그런데 공단은 언론중재위 조정기일 사흘 전이자 노만균 이사장 퇴임 당일인 9월19일 의정부시 고문변호사를 통해 의정부지방법원에 정정보도 청구소송 소장을 접수한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특히 공단은 소장에서 “의정부시설공단 ‘알박기 인사’ 논란”, “의정부시설공단, 성과급 받으려 근태조작?”, “의정부예술의전당은 ‘제2의 낙하산 부대’” 보도 외에도 9월14일 발행한 신문의 “의정부시설공단 인사비리 드러나”, “강은희·최진수? 막가는 의정부시설공단”, “시장은 고소 남발, 공단은 정정보도 청구 남발” 보도를 추가하며 “공단의 명예를 훼손하기 위하여 악의적으로 허위의 기사를 게재한 것이 명백하다”고 주장했다.

“본지는 공단의 무더기 제소에 대해 ‘언론 재갈 물리기’로 간주하고 강력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힌 입장에 대해서도 공단은 “명예를 훼손하기 위한 악의적인 허위 기사”라고 재차 주장했다.

결국 9월20일 취임한 강은희 이사장은 원고의 대표자가 되어 소송을 수행하게 됐다. 본지는 이에 대해서도 ‘언론 재갈 물리기’로 간주하고 강력 대응할 방침이다. 

2017-10-16 14:32:31 수정 유종규 기자(freedomy@empal.com)
유종규 기자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1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힘내요 힘내요 161 3/3 10-18 19:22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c1c101c51d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구구회·장수봉 빠진 의정부시의
 의정부시의회, 제276회 임시회
 동두천시 인사발령
 임호석, 화물차 불법주차 막는
 이성호, 정성호와 국토부장관 만
 무려 14명, 동두천시장 선거 불
 양주시, 지역화폐 12월 발행 추
 흥선권역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
 2018 드림스타트 사업 본격 추진
 서부새마을금고 황혜숙 부장, 후
 사회복무요원으로 큰 보람 느껴
 김성원, 한국당 경기도당 수석부
 아재(아름다운 재가복지서비스)
 경기북부병무지청, 올해 첫 산업
 양주시보건소, '튼튼이(齒) 치아
 남경필 “악재 트리플 쓰나미,
 양주시 새마을, 경기도 종합평가
 동두천시정신건강복지센터 생명
 의정부소방서, 소방 관련 업체
 지역사회보장대표협의체 회의 개
 패럴림픽 단체관람 신청 및 접수
 인구정책 실무추진단 간담회 개
 양주시립회암사지박물관, ‘2018
 이성호 양주시장, 2018년 읍면동
 의정부음악극축제 공식초청작 라
 경기도일자리재단, 특성화고 무
 태양광 LED 금연구역 안내표지판
 동두천시, 2018년 지방재정 신속
 희망키움통장으로 저소득층 자산
 양주경찰서, “성 관련 의무위반
 
무려 14명, 동두천시장 선거 불붙었다
 
동두천시청 차민규, 올림픽 은메달 ‘쾌거’
 
경기북부, 통일특별행정구역으로 독립시켜야
 
“공정하고 정의로운, 병역이 자랑스러운 사회 만들터”
 
최경자 “무상보육 위해 보육료 현실화해야” 촉구
 
구구회 “직동공원 초등생 통학로 자괴감”
 
오늘 하루
 
국제 사기꾼 심유경을 예우한 선조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미세먼지 이야기
 
의정부바둑협회, 불우이웃돕기 물품 기부
 
 
 
 
 
 
 
 
 
 
 
양주시 의회
기억을 넘어 희망으로,희망을 넘어 실천으로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