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07.20 (금)
 
Home > 칼럼 > 양일종의 건강백세
 
잠복 결핵
  2017-10-26 16:46:23 입력

우리나라의 폐결핵 발병률 및 사망률은 OECD 국가 중 1위이고, 전체 결핵 환자의 30% 정도가 20~30대로 전형적인 후진국형 양상입니다. 이는 우리나라에 유독 잠복 결핵 환자가 많기 때문인데, 우리나라 인구의 약 1/3 정도가 잠복 결핵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과거에는 영양부족이 결핵 발병의 원인이었지만, 요즘에는 스트레스나 불규칙한 생활, 다이어트, 과로에 따른 면역력 약화 등이 새로운 원인입니다. 청소년이나 젊은 층도 과도한 입시, 직장 스트레스와 운동부족으로 인한 체력 저하, 불규칙한 식사 등으로 면역력이 떨어지고 PC방이나 사무실 등 실내생활 위주로 바뀌면서 결핵 감염이 많이 일어납니다.

지난 9월19일 보건복지부는 의료기관과 학교 등 집단시설에 종사하는 사람은 신규 채용된 날부터 한 달 이내에 결핵과 잠복 결핵 검진을 의무화하는 ‘결핵 예방법 시행규칙 개정안’을 공포하고 시행에 들어갔습니다. 보건당국이 시행규칙을 고쳐서 집단시설 종사자에 대한 전염성이 강한 결핵 검진을 강화한 것은 결핵 감시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서입니다. 그 중심에 잠복 결핵이 있습니다.

대한 결핵 및 호흡기학회의 진료 지침에 따르면 잠복 결핵이란 ‘체내에 소수의 살아있는 균이 존재하지만 외부로 배출되지 않아 타인에게 전파되지 않으며, 증상이 없고, 객담 검사와 흉부 X선 검사에서 정상인 경우’로 정의합니다.

실제 몸 안에 적은 수의 결핵균이 들어와 있는 것은 맞지만 소수의 균이 활동을 시작하기 전 잠복한 상태로만 있기 때문에 남에게 전파되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평소에는 문제가 없지만 면역력이 떨어지면 활동성이 생길 수 있는 재활성화에 심각성이 있고, 검사 및 치료의 대상이 됩니다.

잠복 결핵 역시 한 가지 검사로만 병의 유무를 알기 어렵습니다. 기본적으로 흉부 단순 X선 검사를 통해 활동성 결핵을 시사하는 큰 병변이 없는지 확인하고, 거기에 투베르쿨린 피부반응검사와 혈액검사를 추가합니다. 투베르쿨린은 결핵 진단을 위한 피부 검사에 쓰이는 항원으로 결핵균에서 추출한 글리세린을 말합니다.

정제된 투베르쿨린을 팔 안쪽의 피내에 주사한 뒤 48~72시간 후에 붉게 부풀어오르는 피부 병변의 크기로 결핵의 감염 여부를 판단하는 것입니다. 과거에는 투베르쿨린 피부반응검사를 원칙으로 했지만 결핵 예방 접종 등의 요인으로 결과가 왜곡돼 나오는 위양성 문제와 시약 수급 문제 등으로 인해 요즘은 혈액검사를 더 권장하는 추세입니다.

흉부사진과 혈액검사에서 이상이 보일 경우 가래검사와 흉부 CT, 필요에 따라서는 기관지 내시경 검사로 정밀 검사를 하고 잠복상태를 넘어선 활동성 폐결핵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잠복상태의 결핵으로 확인되면 그에 맞는 항 결핵제를 선택해서 복용해야 합니다.

항 결핵제로는 아이소니아지드(Isoniazid, 1951), 리팜핀(Rifampin, 1959), 에탐부톨(Ethambutol, 1961), 피라진아마이드(Pyrazinamide, 1956) 등 네 가지입니다. 잠복 결핵은 경우에 따라 한두 가지 약을 선택해 처음 시작할 때 무조건 6개월 이상 복용하여 아주 서서히 자라는 결핵균들까지 모두 살균하여 완치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결핵이 골치가 아픈 건 완치의 개념이 없고 몸의 어디든지 영향을 주는 문제가 있습니다.

의사들이 고민하는 것은 잠복 결핵의 감염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혈액검사(IGRA= Interferon-Gamma Release Assays)가 낮은 민감도를 보이며, 활동성 결핵 발생 예측도가 낮다는 것입니다. 또 최근 감염과 오래된 감염을 구별할 수도 없고, 활동성 결핵을 감별할 수 없습니다. 게다가 잠복 결핵 치료 후 반응평가를 할 수 없고, 치료 후 재감염을 확인할 수 없다는 문제도 있습니다.

그 외에 잠복 결핵 치료의 낮은 순응도를 개선할 필요가 있고, 무엇보다도 의료기관 내 결핵 감염 관리가 우선적으로 필요하므로, 병원 내 감염 관리 가이드라인을 만들어서 제시하는 것이 뒤따라야 할 것입니다.

양주예쓰병원 원장

2017-10-27 12:07:02 수정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20c02c357d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정계숙 “최용덕 시장 비서진 정
 오현숙→김대순, 양주시 부시장
 의정부소방서, 긴장감 넘치는“
 경기도 실·국장 및 부단체장 29
 의정부1동 주민센터, 장애인편의
 송산권역, 복지대상자 금융정보
 지하도시 주소체계 고도화 및 4
 동두천시 상패동, 감악산 자율방
 동두천시 사회적경제 창업아카데
 동두천예절원, 우리 전통문화 체
 폭염으로 인한 여름철 안전산행
 대규모점포 개설 시 중소유통부
 양주시 장흥면, 민・관
 양주시 꿈나무도서관, 여름방학
 미래교육 1번지를 가다
 바이오필리아
 이재명, 여성위원 확대 약속 이
 BMF, 세계적 축제로의 첫 걸음을
 걱정되는 대통령의 건강
 서정대학교 설립자 고 김상우·
 호원권역 “아동수당” 신청률 6
 송산권역, 장애인전용주차구역
 학생의 꿈과 끼가 자라는 곳, 동
 “경기북부 화재안전특별조사,
 양주시, 현장 간부회의 ‘눈길’
 의정부시, 예비사회적기업 창업
 동두천시, 시장 측근 ‘취업조례
 호원1동 청소년지도자위원회, 제
 의정부시, 도시재생 전략계획 수
 교촌치킨, 매월 치킨으로 전하는
 
경민학원 전 이사장 홍문종, 국회 교육위 논란
 
경기북부 본가, ‘양주목 관아’ 개관
 
지방분권과 경기북부 분도, 그 상관관계
 
휴일 반납 공무원 희생 수천 요양보호사 감동
 
양주예쓰병원-양주시육상연맹 업무협약
 
정계숙 “최용덕 시장 비서진 정치적 임용 반대”
 
바이오필리아
 
임진왜란의 패전과 한국당 내홍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걱정되는 대통령의 건강
 
동두천 국제라이온스, 해오름어린이집에 에어컨 기증
 
 
 
 
 
 
 
 
 
 
 
양주시 의회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