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01.21 (일)
 
Home > 정치/행정 > 초점
 
경기북도 신설 요구 대세론 자리 잡나
법안 발의, 결의안, 5분발언, 학술발표, 토론회 등 이어져
  2017-10-27 11:16:34 입력

수도권이라며 개발은 규제 받고 접경지역이라는 이유로 경기남부에 비해 상대적으로 소외된 경기북부의 발전을 위해서는 경기북도 신설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분위기가 최근 다시 분출되고 있다. 국회의원, 도의원은 물론 시와 시의회에서도 경기북도 신설을 위한 법안 발의, 결의안 채택, 5분발언, 학술발표 등 다양한 방식으로 목소리를 내고 있다.

지난 10월25일에는 경기도의회 경제과학기술위원회와 자유한국당 대표의원실이 주최하여 ‘경기북도 신설 왜 필요한가?’를 주제로 한 ‘경기북부 발전을 위한 토론회’가 양주시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에서 열렸다.

이날 토론회를 주관한 홍석우 도의원은 개회사에서 “지난 3년 간 도의원으로 활동하면서 경기남부와 북부의 경제, 문화 등 모든 분야에서 인프라 차이가 크다는 사실을 확실하게 알게 됐다”며 “남경필 도지사가 워낙 반대하고 있지만 경기북도 신설은 반드시 필요하다는 생각으로 이 자리를 만들었다. 북부 도민의 힘을 보여주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축사에 나선 김동근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경기도의 공식 입장은 신중론이지만, 제 개인적으로는 경기북도가 꼭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저는 의정부에서 태어나 양주에서 자랐다. 경기북부에 살지 않는 분들은 차별을 이해하지 못한다. 북부 도민들이 주체적으로 지역을 이끄는 것이 경기북도 신설의 핵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토론회 좌장은 홍 의원이 맡았고, 박희봉 중앙대 공공인재학부 교수가 주제발표(경기도 남북의 지역격차), 소성규 대진대 공공인재대학장과 김환철 경민대 국제비서행정과 교수, 김광철·김원기·박순자 도의원이 토론자로 나섰다.

토론회에서는 경기북도 신설을 반대하는데 제시되는 여러 근거들에 대한 반박 논리와 북도 신설에 따른 새로운 행정명칭(평화특별자치도, 평화통일특별도) 제안이 이어졌다.

특히 북도 신설 시 발생하는 비용은 교부세 등으로 보전 가능하고, 행정적 추가예산 역시 크지 않아 재정문제로 북도를 신설하기 어렵다는 주장은 이치에 맞지 않는다는 지적이 나왔다.

2017-10-27 11:27:57 수정 유종규 기자(freedomy@empal.com)
유종규 기자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8777e133fe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한국당, 양주 위원장 추가공모…
 신한대 인사발령
 2018년 중소기업 지원정책 합동
 동두천시, 2018 국가안전대진단
 장흥농협, 장흥 경로당 난방비
 농아인협회 정월대보름맞이 '척
 양주시, 40~60대 중년을 위한 한
 경기도 행정1·2부지사, 일자리
 양주시 궁도협회 잡음
 의정부에 성화 봉송
 한국당, 보류…김성수·원대식·
 휠체어컬링, 키사칼리오 국제오
 의정부시의회, 제275회 임시회
 양주시, 공공 와이파이 설치…통
 도 특사경, 24일부터 설 명절 다
 2018년 사회복지기금 지원 사업
 디저트카페 콜리봉봉, 건강빵으
 양주시, 2018년 사회복지인 신년
 남경필 “늦은 밤도, 새벽도 좋
 생연2동 답십리 한방약오리, 독
 생연1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동두천소방서, 화재취약 노인 관
 양주시, 양주역 버스승강장 ‘한
 국가유공자와 함께하는 존경의
 김동근, 자서전 출판기념회 연다
 ㈜경기고속, 쌀 100kg 기탁
 호원1동, 버스정류장 온기쉼터
 두드림 디자인아트빌리지 공방
 동두천시 2018년 공동주택관리
 동두천시, 2019년 국비확보를 위
 
정성호, 사개특위 위원장에…“국민 열망 부응”
 
최종길, 평창 패럴림픽 선수부단장에
 
열린혁신을 위한 공기업의 역할
 
“공정하고 정의로운, 병역이 자랑스러운 사회 만들터”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2차 입주예정자 법무법인·법무사 공개입찰
 
김동근, 자서전 출판기념회 연다
 
지금 행복한가요?
 
승풍파랑과 홍준표
 
“민간자격증은 공신력이 있나요?”
 
이대로 포기해야만 하나? 환자의 권리
 
장흥농협, 장흥 경로당 난방비 지원
 
 
 
 
 
 
 
 
 
 
 
양주시 의회
기억을 넘어 희망으로,희망을 넘어 실천으로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