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10.16 (화)
 
Home > 사회/교육 > 민원24
 
실거래가 반토막 보상 의정부 재개발
  2017-10-30 14:52:44 입력

의정부시의 한 재개발구역이 턱 없이 낮은 감정평가 금액과 서면결의서 신뢰성 문제 제기로 한창 시끄럽다.

10월30일 의정부시와 주민들에 따르면, 지난 10월28일 의정부3동 중앙생활권3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조합 총회가 열렸으나 이를 반대하는 일부 조합원들의 항의가 발생했다.

앞서 재개발 반대 조합원들은 10월25일 의정부시와 청와대에 ‘의정부3동 중앙생활권3구역 총회 긴급조치 민원’을 접수하고 총회 연기를 요구했다.

이들은 민원서에서 ▲지난 9월30일 실거래가의 50% 미만으로 감정평가가 나왔고 ▲서면결의서는 도장(지장) 날인 및 자필서명 후 신분증명서 사본을 첨부해야 하는 것 아니냐고 따졌다. 도우미들이 서면결의서를 수거하면서 재개발 찬성을 유도하기도 했다는 것이다.

그러나 조합원 586명 중 직접 참석 140명, 서면 제출 371명으로 10월28일 총회가 개최된 가운데, 404명이 찬성하여 관리처분계획이 의결됐다.

의정부시 관계자는 “어느 재개발이나 감정평가 수준이 비슷하다. 실거래가와 같으면 돈으로 받으면 되지 않겠냐”며 “서면결의서는 법으로 정해진 규정이 따로 없다”고 했다.

한편, 감정평가는 의정부시가 지정해 준 2개의 감정평가기관이 진행한 것으로, 이 금액이라면 비슷한 수준의 일반주택 전세 보증금으로도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정작 재개발로 아파트가 들어서면 돈 없는 조합원들은 입주가 불가능한 셈이다.

유종규 기자(freedomy@empal.com)
유종규 기자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bdeb04a890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양주시 회천3동, 제3회 어르신과
 2018 道 장애인 취업박람회, 400
 올 가을, 장애인가족 문화공감
 경기도, ‘올 겨울 AI 최소화’
 해외연수도 ‘쪼개기’ 하는 의
 양주시, ‘제5회 청소년진로박람
 보산동 주민자치위원회, 아름다
 사랑과 감동이 넘치는 '2018년
 소요동 바르게살기위원회 안성운
 (국감)김성원 의원, 탈원전 정책
 신곡1동 청룡 어울림 한마당 개
 의정부시 전국어울림마라톤대회
 양주시의회, 역대 최대 금액 쓰
 의정부시민 한마음 걷기 대축제
 동두천시 중증정신질환 사례대상
 양주시, 2005년~2006년생 여성
 경인지방통계청, 제2회 '경인청
 양주시장애인체육회, 양주시 장
 양주시 사회적경제협의회, 불우
 최용덕 동두천시장, 관내 아동복
 양주시 예비사회적기업 ㈜율하모
 조선의 정감록과 가짜뉴스
 (기획)민선7기 양주시의 핵심가
 경기북부 일반인 심폐소생술 대
 ㈜구츠, ‘장애인과 함께하는 마
 제99회 전국체육대회 고등부 135
 김성원 의원 "軍 야외훈련장 인
 (교육부 국정감사)홍문종 의원,
 양주시 한마음사회적협동조합,
 의정부시장배 전국 오픈 탁구대
 
정성호, 이재명 압수수색 반발…페북 ‘시끌’
 
양주 한성승마클럽, 마사회장배 단체전 1위 ‘쾌거’
 
지방분권과 경기북부 분도, 그 상관관계
 
“양주시 위한 경기도 균형발전에 최선 다하겠다”
 
이용재, ‘자랑스런 조합장’…한달새 3번째
 
김동철·유광혁, 도비 38억 확보
 
수저계급론
 
조선의 정감록과 가짜뉴스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의료와 최저임금
 
의정부노인복지관 무더위 쉼터 운영
 
 
 
 
 
 
 
 
 
 
 
양주시 의회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