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04.24 (화)
 
Home > 사회/교육 > 경제
 
정성호 대표발의 ‘채무자회생법 개정안’ 국회 통과
개인회생 변제기간, 5년에서 3년으로 단축
  2017-11-24 16:40:18 입력

개인회생 채무변제기간이 5년에서 3년으로 단축돼 과중채무자의 사회·경제적 재기가 수월해지고 개인회생제도 이용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회는 11월24일 이러한 내용의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안’을 가결했다.

더불어민주당 정성호 의원(양주)이 대표발의한 이번 개정안을 보면, 현행 개인회생제도는 채무자가 5년 이내에 채무원금 전부를 변제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5년 동안 변제계획에 따라 채무를 갚아야만 남은 채무를 면제받을 수 있다.

그러나 지난 7년 간 60만여명의 채무자가 개인회생을 신청한 반면, 법원이 인가한 변제계획에 따라 채무변제를 완결하여 면책된 채무자는 21만여명에 불과(35%)한 실정이다.

실제로 법원이 개인회생계획을 인가한 후 채무변제를 이행하지 못해 중도 탈락한 채무자는 ▲2010년 변제 시작 채무자 중 24.7% ▲2011년 변제 시작 채무자 중 30.5% ▲2012년 변제 시작 채무자 중 32.9%에 달한다.

채무 변제기간이 5년으로 상대적으로 길뿐만 아니라 변제기간 동안 최저생계비를 제외한 남은 소득(가용소득)을 모두 채무변제에 사용해야 하므로 개인회생 채무자의 생계 압박이 개인회생 실패의 주요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기 때문이다.

정 의원은 “앞으로 가계나 자영업자의 과중한 부채 조정이 활성화되어 가계의 파탄을 방지하고 채무자의 경제적 재기를 촉진할 수 있게 됐다”며 “가계의 소비여력 확대에 따른 소득주도성장 발판 마련과 가계부채 연착륙을 통한 거시건전성이 개선될 수 있다”고 기대했다.

2017-11-24 17:58:36 수정 박상국 기자(hotnews24@paran.com)
박상국 기자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012007d63c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심화섭 “교육 때문에 동두천 안
 의정부영상미디어센터 G시네마
 송산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쌀
 고용혁신프로젝트 어떻게 추진하
 도시재생 뉴딜사업 대상지 선정
 양주시, 옥정중앙공원 음악분수
 반석교회 쌀 300kg 기증
 송산2동 복지사업 홍보 패널 설
 우기대비 하수관로 준설공사
 2018년 청소년 동아리 활동지원
 동두천시 지역사회 청소년통합지
 동두천시 드림스타트, 통합사례
 양주 백석고, 전국학생볼링 여고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실무분과 워
 양주시 희망·고읍·덕정도서관,
 “도심 속, 국립공원과 마주하다
 초등 새내기 학부모 독서 아카데
 경기 공예 대표할 匠人을 찾습니
 경기도민 안전인식 확산 위해 소
 의정부녹색소비자연대, 어린이·
 의정부중학교 학부모회 고추장
 양주시, 전국소년체전에 11명 출
 자동차등록번호판 가리면 과태료
 사회적경제 창업아카데미 현장
 공동주택 재활용품 수거 현장 확
 임호석 “수락리버시티아파트 주
 양주시 은현면 15개 경로당-성베
 생연2동, 경기도 ‘안전골목길
 메타세쿼이아 길로 놀러 오세요!
 의정부시시설관리공단, 장애인의
 
천강정 “바른미래당 시장 출마…보수 지킬 것”
 
양주 백석고, 전국학생볼링 여고부 종합우승
 
지방분권과 경기북부 분도, 그 상관관계
 
“재의정부 강원도민회는 형제처럼 살아요”
 
광적농협, 벼 자동화 육묘장 준공
 
임호석 “수락리버시티아파트 주민불편 해소해야”
 
상상 훈련
 
백제와 고구려의 멸망과 자유한국당의 내분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이대 목동병원 신생아실 의료사고의 본질과 의사 구속
 
의정부장학회, 30명에 5150만원 지원
 
 
 
 
 
 
 
 
 
 
 
양주시 의회
기억을 넘어 희망으로,희망을 넘어 실천으로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