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04.27 (금)
 
Home > 칼럼 > 서형주의 생활민원상식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2018-01-31 10:30:58 입력

세금을 이미 세무서나 지방자치단체에 납부했는데 추가 납부하라고 연락이 오거나 세금 낼 일이 없는데 세금을 내라고 고지서를 받게 되면 여간 당혹스러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물론 정당하게 부과된 세금이라면 납부하는 것이 맞겠지만 때에 따라서는 세무공무원이 실수할 수도 있고 잘못된 부과기준으로 인해 억울한 세금을 강요당할 수도 있습니다.

이러한 경우 다음과 같이 구제받을 수 있는 불복절차가 있으니 이런 제도들을 활용해 보시기 바랍니다.

먼저 세금 납부를 통보(고지) 받게 되면 과세전적부심사제도라는 구제절차가 있습니다. 이는 말 그대로 ‘과세를 하기 전에 적절한 세금인지 부적절한 세금인지 심사를 해달라’고 세금을 부과한 기관에 심사를 요청하는 제도입니다.

즉 국세면 국세청(세무서)에, 지방세면 지방자치단체 세무과에 그 부당한 사유를 논리정연하게 기재하고 법적 근거와 증거서류를 제시하여 구제받는 제도로서 이 심사요청을 받은 세무당국은 청구 받은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자체 심의하여 그 적부 결과를 청구인에게 통지하여야 합니다.

또 한 가지 조세심판제도가 있습니다. 이 제도는 행정심판의 일종으로서 세종특별자치시에 위치한 정부세종청사 내 조세심판원에서 업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제도는 위법하거나 부당한 조세 관련 처분을 받은 경우 또는 필요한 처분을 받지 못한 경우 조세심판원에 심판청구를 제기하여 잘못된 세금을 바로잡을 수 있는 제도로서 당해 처분이 있은 것을 안 날(처분의 통지를 받은 때에는 그 받은 날)로부터 90일 이내에 제기하여야 하며, 조세심판원장은 심판청구를 받은 날로부터 90일 이내에 결정하여 통보해야 합니다.

한편, 양도세의 경우 이미 세금을 자진 납부했는데 나중에 실수나 착오가 발견되어 결국 더 내거나 부족하게 냈을 수도 있습니다. 이런 경우 세무서에 경정청구를 해서 받아들여지면 기 납부한 세금을 환급 받거나 부족분에 대하여 추가 납부할 수 있습니다.

더 나아가 이러한 모든 구제 절차가 실패했을 경우 과세관서를 상대로 법원에 행정소송을 제기하여 3심까지 다투어 볼 수도 있으니 미리 포기하지 말고 당해 세금의 부과기준과 적법성을 면밀히 검토하여 구제받으시기 바랍니다.

행정사 서형주사무소 대표 행정사
육군 학사장교 23기(예비역 소령)
현 회천2동 공립아동센터 운영위원

상담전화: 031-858-8270

2018-01-31 10:34:53 수정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51fc340eea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민주당 도의원 경선에서 권재형
 민주당 동두천시장 후보 박인범
 ‘로또 황영희’와 정성호
 황영희 가번, 홍성표 나번…김동
 연한모, 바른미래당 양주시장 예
 임상오 “시장 불출마…김홍규
 동두천시장 이선미, 양주시의원
 설마~구읍 도로공사장서 다친 피
 불현동 주민자치위원회 ‘할망!
 무공수훈자회, 국가유공자 장례
 제4회 동두천 국제트레일러닝 대
 경민대학교 2018 경기도 생활기
 가칭 '동두천 평화통일경제특별
 권재형 박태희 박길서 이성수 등
 저염식 밑반찬으로 이웃사랑 나
 밀알회봉사단협회 T-셔츠 100벌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기획회의
 동두천시, “2018년도 일반음식
 장애인의 날 행복콜 무료운행 23
 경기북부 본가, ‘양주목 관아’
 소원영 선거사무소 개소 “필승
 송내동 주민자치프로그램 실버태
 생연1동 주민자치위원회, "우리
 2018년 섬유기업(피혁,염색) 근
 국토순례 ‘나는 지금, 그리고
 “겸직제한, 이중취업 등 공직기
 심화섭 “청년·노인 일자리 창
 장영돈, 담배공초 쓸어담기 선거
 김동근 “7호선 연장 3공구 업체
 봄 웃음
 
임상오 “시장 불출마…김홍규 당선 돕겠다”
 
경기북부 본가, ‘양주목 관아’ 개관
 
지방분권과 경기북부 분도, 그 상관관계
 
“재의정부 강원도민회는 형제처럼 살아요”
 
광적농협, 벼 자동화 육묘장 준공
 
임호석 “수락리버시티아파트 주민불편 해소해야”
 
상상 훈련
 
백제와 고구려의 멸망과 자유한국당의 내분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이대 목동병원 신생아실 의료사고의 본질과 의사 구속
 
의정부장학회, 30명에 5150만원 지원
 
 
 
 
 
 
 
 
 
 
 
양주시 의회
기억을 넘어 희망으로,희망을 넘어 실천으로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