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10.19 (금)
 
Home > 여론 > 발언대
 
이홍우 후보를 배제한 토론회 유감
경기도민은 왜 남경필, 이재명 후보 중 하나만을 택해야 하는가?
  2018-05-09 13:01:38 입력

인천경기기자협회와 경기언론인클럽이 5월15일 오후 3시 공동주최하는 ‘6.13 지방선거 경기지사 예비후보 초청토론회’에 정의당 이홍우 후보가 초청받지 못했다. 정의당 경기도당 선거대책위원회는 인천경기기자협회와 경기언론인클럽(이하 주최단체)의 결정에 유감을 표하며 중앙당과 함께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다.

주최단체의 이번 결정은 많은 문제가 있다.

첫 번째로 경기도민의 선택권을 제한한다. 주최단체는 예비후보자들의 정책을 제대로 알리고 검증해 유권자들이 올바른 판단을 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서 토론회를 마련했다고 한다. 하지만 경기도민은 이재명 후보와 남경필 후보만의 정책공약에만 관심이 있는 것이 아니다. 토론을 통해서 검증을 해야 진정으로 도민을 위한 정책인지 알 수 있고, 이에 따라 도민들이 결정할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두 후보만으로 토론회를 진행하는 것은 경기도민의 선택권을 제한하는 것이다.

두 번째로 경기도정에 대한 대안을 제한한다. 여론의 지지를 많이 받는다고 해서 경기도정에 대한 대안을 갖고 있는 것은 아니다. 지금 당장은 지지를 받지 않는다고 해도 토론회 등을 통해 검증과정을 거쳐서 대안의 적절성을 판단할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양자토론을 강행하는 것은 도민들에게 두 개의 대안 중 하나를 선택하라고 하는 폭력적인 결정이다.

세 번째로 선거방송 토론회 규정의 취지와 맞지 않다. 정의당은 국회의 ‘평화와 정의의 모임’이라는 교섭단체이며, 직전 대통령 선거에서 전국 유효투표 총수의 3% 이상을 득표한 후보자가 있는 정당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토론회에 배제하는 것은 지극히 편의주의적인 발상이다.

마지막으로 언론의 역할에 충실하지 않은 결정이다. 그동안 경기 및 인천지역 유력후보 중심으로만 보도해 왔으며, 토론회조차 유력후보 중심으로 진행하려고 하고 있다. 이것은 국민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야 할 언론의 역할을 잊은 것이다.

지난 대선은 5명의 대선후보가 함께 토론을 통해서 한국사회에 다양한 가치가 존재하며, 토론을 통해서 다양한 가치가 사회적 공론을 형성하는 것을 목격했다. 처음에는 심상정 후보의 TV 토론을 반대하는 방송사도 있었지만 다양한 목소리가 언론을 통해 전달되어야 한다는 국민들의 호응에 의해 심상정 후보가 모든 방송토론에 참석할 수 있었다. 만약 심상정 후보가 대선후보에 초청받지 못했다면 얼마나 재미없는 토론을 봐야 했겠는가?

언론의 역할은 대안의 확대를 통해 대안의 경쟁을 촉진하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경기도정의 대안을 남경필 후보와 이재명 후보만의 대안으로 협소화시키는 것은 경기도민을 불행하게 하는 것이다. 지금이라도 이홍우 후보가 초청받는 토론회를 강력하게 촉구한다.

2018년 5월9일
정의당 경기도당 선거대책위원회

2018-05-09 13:10:34 수정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a38b4db08b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제16회 양주시민의 날 기념식 개
 ‘양주의 유희’ 사진전 열린다
 경기도의회 김원기 부의장 “201
 최경자 의원 ‘경기도교육청 몽
 경기도교육청-전국학교비정규직
 동두천시 어린이집연합회 민간분
 양주시, 노후경유차 조기 폐차
 의정부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카
 양주시, ‘제3회 양주 천일홍 전
 경기도, 제43주년 민방위대 창설
 금오중, 호원중학교 학생들의 의
 동두천시립이담풍물단, 탐라문화
 양주시 백석읍 양무리교회, 사랑
 양주시 천마병영새마을작은도서
 송산2동 자유총연맹위원회 '떡국
 의정부3동 통장 위촉 공정성 방
 의정부시 평생학습 박람회 개최
 (기획)감동양주 신성장 · 새 지
 교촌치킨 지행점, 사랑의 치킨
 행사장에서 풍등 사용하면 안돼
 의정부예술의전당 'K-Culture SH
 송산권역 Happy매니저 제6회 전
 의정부시시설관리공단, 청렴 표
 동두천시의회, 2018년 10월 중
 동두천시, ‘생명숲 100세 힐링
 양주시, 2018년 하반기 광견병
 그집순대국, 생연1동 홀몸어르신
 동두천시 송내동 도시가스 미보
 동두천시, 손덕환 신임 자율방재
 의정부시의회, 행정사무감사 대
 
정성호, 이재명 압수수색 반발…페북 ‘시끌’
 
양주 한성승마클럽, 마사회장배 단체전 1위 ‘쾌거’
 
지방분권과 경기북부 분도, 그 상관관계
 
“양주시 위한 경기도 균형발전에 최선 다하겠다”
 
이용재, ‘자랑스런 조합장’…한달새 3번째
 
임재근 “양주의 중심, 덕정역세권 활성화해야”
 
수저계급론
 
조선의 정감록과 가짜뉴스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의료와 최저임금
 
의정부노인복지관 무더위 쉼터 운영
 
 
 
 
 
 
 
 
 
 
 
양주시 의회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