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05.23 (수)
 
Home > 칼럼 > 윤도준의 역사에세이
 
궁예의 비참한 최후와 공천잡음
  2018-05-11 16:56:55 입력

궁예는 후삼국 시대를 대표하는 불운의 군주다. 일설에는 신라말 왕위쟁탈전의 희생양으로 불우한 어린 시절을 보냈다고 한다.

몰락한 왕족의 후예인 궁예에게 기회가 왔다. 신라말 희대의 악녀인 진성여왕은 향락에 빠져 민생을 전혀 고려하지 않고 강압적인 수취에 나섰다. 전국 각지에서 도적들이 들끓었고, 농민반란도 빈발했다.

궁예는 불교에 귀의한 신분이었지만 아이러니하게도 북원이 기반인 양길의 부하로 무공을 세웠다. 양길은 포악한 성격으로 부하들의 신망을 잃었다. 반면 궁예는 도탄에 빠진 백성들을 구하러 온 미륵부처와 같은 존재로 부상했다.

양길의 부하들은 궁예를 선택했다. 궁예는 송악과 황해도 일대의 호족들을 포섭하는데 성공했고, 이를 기반으로 901년 송악을 도읍으로 정하고 후고구려를 건국했다. 그는 한반도 중북부를 장악하고 삼한통일의 대업에 나섰다.

난세에 영웅이 난다고 했던가? 전국의 인재들이 궁예의 휘하에 모여들었다. 가장 대표적인 인물이 후일 고려를 건국한 왕건이다. 복지겸, 홍유, 배현경 등 명장들도 궁예를 따랐다. 가히 난적 후백제의 견훤과 자웅을 겨룰 만했다.

하지만 궁예는 초심을 잃기 시작했다. 자신을 미륵부처로 칭하며 반대파를 무참하게 숙청하기 시작했다. 심지어 자신의 왕후와 두 명의 왕자들도 처참하게 죽였다. 민심이 떠나기 시작했다.

민심은 새로운 군주를 원했다. 시대의 요청을 읽은 왕건과 그 휘하 장군들은 궁예를 버리기로 작정했다. 궁예는 왕건의 반정(反正)으로 왕위에서 쫓겨나 비참한 최후를 맞이했다고 기록하고 있다.

요즘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각 정당의 공천작업이 마무리되고 있다. 하지만 일부에서는 공천잡음이 발생하고 있다.

혹시라도 초심을 잃은 공천권자들이 공천(公薦)이 아닌 사천(私薦)을 행한다면 본인의 사천(死薦)을 초래할지도 모를 일이다. 초심을 잃은 궁예의 최후를 타산지석으로 삼아야 하지 않을까 싶다.

칼럼니스트

2018-05-11 17:00:15 수정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2db5eca50a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장수의 걸림돌인 근감소증 해결
 강박증 탈출
 “적폐 국회 규탄, 홍문종 구속
 이희창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박형덕, 자재암에서 동두천시 풍
 고산지킴이, 구성마을 마을길 정
 경동대 한국어교원학과 일방 폐
 율정마을7단지 문화행사
 안병용, 부처님 오신날 신도들과
 송산노인종합복지관 블랙야크와
 양주시 백석청년회, 관내 이웃돕
 2018 하하페스티벌에서 차별 없
 소요동 행정복지센터, 독거노인
 동두천 이선미·윤정희 예비후보
 유광혁, 청년활동지원센터 등 청
 동두천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 1
 이성호, 재래시장·급식소 등 의
 장흥농협, 원로 조합원 한마음대
 김동근 “안병용은 ‘일자리 창
 경기의 소금강 소요산, ‘제2회
 경기도형 프랜차이즈 협동조합
 ‘K-POP 산실‘ 제4회 Shinhan류
 청소년어울림마당 “감사합니DAY
 양주시 에코스포츠센터, ‘카카
 농약안전성검사 기준 대폭 강화,
 의정부소방서, '소방안전지킴이'
 송산권역 민락2지구 중심상업지
 소녀의 꿈, 동화 속 감성을 담은
 송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발
 동두천시 불량 하수도맨홀 37개
 
웃기는 국회…홍문종·염동열 체포동의안 부결
 
경기북부 본가, ‘양주목 관아’ 개관
 
지방분권과 경기북부 분도, 그 상관관계
 
“애정과 자긍심이 우리의 힘”
 
장흥농협, 원로 조합원 한마음대회
 
임호석, ‘수퍼 로또’ 당첨될듯…김연균·정선희도
 
강박증 탈출
 
궁예의 비참한 최후와 공천잡음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장수의 걸림돌인 근감소증 해결
 
의정부장학회, 30명에 5150만원 지원
 
 
 
 
 
 
 
 
 
 
 
양주시 의회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