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10.19 (금)
 
Home > 정치/행정 > 정치24
 
이흥규 “‘로켓시정’으로 전철 1·7호선 해결”
  2018-06-11 01:39:48 입력

자유한국당 경기도 공동선대위원장인 원유철 국회의원이 6월10일 양주시 고읍동에서 지원 유세에 나서 한국당 후보들에 대한 전폭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원유철 의원은 “시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전철 1호선을 10회에서 36회로 증차할 수 있는 적임자는 이흥규 시장 후보”라며 “저도 조속한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소상공인들과 자영업자들의 고충이 이만저만 아니다. 최저임금과 물가인상으로 경제 상권이 역대 최악으로 흔들리고 있다”면서 “자영업자와 골목상권을 살리고, 침체된 양주 경제를 살려낼 수 있는 인물은 이흥규 후보”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민선 1기부터 6기까지 공무원 출신 시장 23년 동안 숙원사업이 정체됐는데, 바로 ‘철밥통 시정’임을 단적으로 보여 주는 것”이라며 “저의 최대 장점인 강력한 추진력과 세일즈 리더십으로 수십년째 착공도 못하고 있는 지하철 7호선과 옥정신도시 연장, 고읍지구 중학교 신설 및 부족한 주차장 확보 사업을 ‘로켓 시정’으로 만들어 내겠다”고 피력했다.

이어 “지난 남북정상회담에서 우리 양주의 생명선인 경원선이 철도연결사업에서 빠졌다”며 “힘 있는 여당이라고 주장하고 있는 양주지역 정성호 국회의원, 이성호 후보의 자질이 매우 의심된다”고 맹공을 퍼부었다.

2018-06-11 19:41:56 수정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ae6a998b1b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양주시, 2018년 하반기 광견병
 그집순대국, 생연1동 홀몸어르신
 동두천시 송내동 도시가스 미보
 동두천시, 손덕환 신임 자율방재
 의정부시의회, 행정사무감사 대
 맑은물사업소 제349차 조찬포럼
 오지윤 선수 전국 테니스대회 우
 도시재생대학 심화 과정 개강식
 도, 첫 경기도민의 날 기념행사
 양주시, ‘2018 G-FAIR KOREA 대
 경기도, 전국체전 사상 최초 종
 의정부소방서, 송산의용소방대
 한전 경기북부, 가평군 간 주민
 미군반환공여지에서 첫 ‘경기도
 재)의정부시 상권활성화재단 ‘2
 농협양주연합RPC, 벼 건조비 안
 ‘2018년 똑똑하고 게으른 대디
 ‘호국의 영웅’ 귀환, 유가족
 아파트단지 내 의사결정 전자투
 ‘놀이와 체험으로 배우는 과학
 전국최초 도시형소공인 집적지구
 제14회 한·미 우호의 밤 행사
 학생들이 ‘몽실학교 이야기’
 민중당 “양주시향·합창단 노조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2018
 (국감)김성원 의원, 해마다 반복
 2018년 따복공동체 사업 지도점
 경전철 부정승차 근절 합동 캠페
 의정부시 청사 출입 방법 변경안
 의정부시 마을공동체·사회적경
 
정성호, 이재명 압수수색 반발…페북 ‘시끌’
 
양주 한성승마클럽, 마사회장배 단체전 1위 ‘쾌거’
 
지방분권과 경기북부 분도, 그 상관관계
 
“양주시 위한 경기도 균형발전에 최선 다하겠다”
 
이용재, ‘자랑스런 조합장’…한달새 3번째
 
임재근 “양주의 중심, 덕정역세권 활성화해야”
 
수저계급론
 
조선의 정감록과 가짜뉴스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의료와 최저임금
 
의정부노인복지관 무더위 쉼터 운영
 
 
 
 
 
 
 
 
 
 
 
양주시 의회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