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09.26 (수)
 
Home > 여론 > 기고
 
<기고>죽기 아니면...
의정부문화원장 조수기
  2018-07-02 10:28:28 입력

2018 러시아 월드컵에 출전한 한국 국가대표팀은 F조에 편성되어 독일, 멕시코, 스웨덴과 같은 조에 속해서 3전 1승 2패의 성적으로 승점 3점을 기록 조3위로 16강행이 좌절됐다.

한국 월드컵 대표팀은 1954년 스위스 월드컵부터 출전하여 1986년부터 2018년까지는 10회 연속 출전기록을 세웠고, 아시아 국가 중 최다 연속 출전하였으며 2002 한·일 공동월드컵에서는 스페인, 포르투갈, 이태리 등 축구강국을 연파하고, 4강에 오르는 역사적 기록을 수립함으로써 아시아 축구의 맹주가 되었다.

그러나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는 예선전에서 세계축구랭킹 1위인 독일과 스웨덴, 남미 축구강국인 멕시코와 한 조에 편성돼 F조에 속한 한국은 죽음의 조에 편성되었다고 고국의 축구팬들은 우려했다.

예상처럼 한국 팀은 첫 상대인 스웨덴에 페널티킥을 허용하여 1대 0으로 패하였고, 두 번째 경기인 멕시코에 2대 1로 패함으로써 남은 독일경기에 관계없이 16강에 올라갈 가망이 희박해졌다.

2018년 6월27일 오후 11시 세계최강 독일과의 예선 마지막 경기의 승률은 1%라고 했다. 왜냐하면 독일도 한국을 이겨야만 16강에 턱걸이 할 수 있기 때문에 최선을 다할 것이고, 체력과 기술이 뛰어난 독일을 우리가 이기기는 하늘의 별 따기 라고 모두 예상했다.

그러나 우리 대표팀은 死卽生(사즉생)의 각오로 싸워 이겼다.
우리 팀은 死卽必生 生卽必死(사즉필생 생즉필사)의 각오로 경기에 임했다.
즉 “죽을 각오로 싸우면 살 수 있고, 살려고 적당히 하면 죽는다.”는 이순신 장군의 임진해전에서 독전술처럼 국민의 열망과 응원에 부응한 우리 선수들은 죽기 아니면 살기로 독일 선수보다 19km 더 뛰고 더 많은 땀을 흘린 결과 세계 1위 독일을 2대 0으로 격파하고 절망의 끝에서 희망을 보여줬다.

그러나 우리 대표팀은 1991년 러시아 대표 팀을 역임한 로마체프 감독의 말처럼 “한국 팀은 비경제적인 드리블과 백패스로 체력을 소모시키고 수비가 약하다”는 평가는 아직도 진행형이기 때문에 우리는 4년 앞을 내다보면서 “하면 된다, 할 수 있다.”는 긍정적 교훈을 갖고 월드컵을 향해 다시 뛰고 땀 흘려야 하겠다.

죽기 아니면 살기로 뛰어서 독일전차부대를 격파하고 돌아온 우리 대표팀에게 격려의 박수를 보내자.

2018. 6. 29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beddf56d87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의료와 최저임금
 박순자 “중증장애인 가족에게
 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밑반찬
 양주시 회천1동 두언예들어린이
 동두천시 “중학생 해외 어학연
 동두천시, 327억 원 늘어난 민선
 2018 제7회 양주시 홀스타인·한
 좋은 이웃과 함께하는 포용적 복
 양주시, 추석 맞아 국가유공자
 정성호 의원 발의, ‘상가건물
 경기북부보훈지청, 추석 맞이 보
 양주시, 스마트시티 서비스·창
 기초연금 수급자 500만명 돌파…
 농관원, 추석 대비 전통시장 합
 의정부소방서, 추석맞이 송편 나
 정성호 "GTX-C 노선 건설(수원~
 양주시, ‘The 건강하게 걷는 양
 경기공동모금회 북부본부, 양주
 경기도의회 의정부상담소, “경
 결혼이민자 중국 전통춤 동아리
 제275회 동두천시의회 제1차 정
 양주시, 추석 연휴 생활쓰레기
 청탁방지담당관과 함께하는 청렴
 산책하기 좋은 날씨, 신천으로
 동두천시, 추석맞이 사회복지시
 덕정성당, 회천3동에 이웃사랑
 도, ‘안전·편안’ 추석 귀향길
 ㈜고려진공안전, 양주2동에 라면
 남면, 한국외식과학고와 복지사
 의정부명물부대찌개 쌀 1천kg 후
 
이계옥 의정부시의원 윤리위 회부
 
양주·동두천시, ‘세계적 패션거점’ 성장엔진 시동
 
지방분권과 경기북부 분도, 그 상관관계
 
“양주시 위한 경기도 균형발전에 최선 다하겠다”
 
박순자 “중증장애인 가족에게 활동보조 허용해야”
 
임호석, 의정부시에 효율적 예산집행 주문
 
화성남자 금성여자
 
조선의 여걸과 한국당 부활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의료와 최저임금
 
의정부노인복지관 무더위 쉼터 운영
 
 
 
 
 
 
 
 
 
 
 
양주시 의회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