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07.24 (화)
 
Home > 정치/행정 > 초점
 
의정부시의회, 의장단 선출 또 이전투구
  2018-07-02 11:46:13 입력

의정부시의회가 의장단 선출을 둘러싸고 과거 진흙탕 악습을 되풀이하고 있다. 배려와 양보, 협치 정신을 되살리지 못한 채 자리 싸움에 골몰하고 있는 것이다.

제8대 의정부시의회는 7월2일 오전 9시 제280회 임시회를 열고 의장과 부의장, 상임위원장을 뽑을 예정이었다.

그러나 여야 협상이 결렬돼 구구회 임시의장이 즉시 정회를 선포했다. 3선의 구구회 임시의장은 자유한국당 소속이다.

13명 정원인 의정부시의회는 더불어민주당 8명(재선 2명, 초선 6명), 자유한국당 5명(3선 1명, 재선 3명, 초선 1명)으로 구성돼 기싸움이 한창이다.

민주당은 한국당에 부의장 1석을 양보하겠다는 입장이고, 한국당은 2석을 양보받겠다는 입장이다. 한국당은 대신 예산결산위원장을 민주당에 양보하겠다고 제안했다.

의정부시의회는 의장단 선출 문제로 제6대 때인 2012년 7월1일부터 108일 동안 싸움을 벌였고, 제7대 때는 2016년 7월1일부터 8월31일까지 파행이었다.

구구회 임시의장은 “독주가 아닌 균형 있는 의장단 구성이 되어야 한다”며 “협치를 포기할 수 없는 바, 양당 대표간 성실하고 책임 있는 협상을 유도하고자 정회를 선포할 수 밖에 없었다”고 밝혔다. 

민주당 의원들은 “민주당은 민의가 담긴 다수당으로서 시의회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의장 및 상임위원장 배정은 당연한 일”이라며 “원 구성을 파행으로 몰고 가는 몰염치한 한국당은 더 이상 시민을 무시하지 말고 민의의 대표기관으로 역할과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원 구성에 성실히 임할 것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2018-07-04 15:59:54 수정 유종규 기자(freedomy@empal.com)
유종규 기자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a87e0e9934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양주시의회, 제295회 임시회 폐
 양주시, 공약 시민평가단 공개
 의정부시, 동병하치 프로그램 진
 양주시민축구단 2연승
 덕계고 한상욱, 국제육상선수권
 경기도의회 도민 인식조사 결과
 의정부시청소년문화의집 “우주
 양주 볼링꿈나무, 세계청소년볼
 도, 대부업체 합동점검‥소득증
 중국 둥잉시 실험중학교 학생들,
 직업계고 실험·실습 기자재 확
 의정부시, 아파트 작은도서관 2
 의정부시보건소, 2018년 영양플
 2018 하반기 경기도청 청년인턴
 불현동, 하절기 복지사각지대 발
 양주시 제14회 경기도사회복지사
 민락동 가나안 교회, 장학금 및
 오현숙 양주부시장 이임, “양주
 법사랑위원 의정부지역 보호복지
 의정부시, 공동주택관리업무 현
 2018년 의정부시 마을활동가 모
 동두천시 교통장애인협회 교통
 박원명 초밥&참치 전문점의 '모
 원거리로 통학하는 초등학생 안
 ‘장마 후 폭염 조심’ 도 동물
 양주시, 부모님과 함께하는 여름
 김대순 제14대 양주시 부시장 취
 동두천시의회 제273회 임시회 개
 동두천시정신건강복지센터, 정신
 청소년 농촌문화체험 진행
 
경민학원 전 이사장 홍문종, 국회 교육위 논란
 
경기북부 본가, ‘양주목 관아’ 개관
 
지방분권과 경기북부 분도, 그 상관관계
 
휴일 반납 공무원 희생 수천 요양보호사 감동
 
양주예쓰병원-양주시육상연맹 업무협약
 
정계숙 “최용덕 시장 비서진 정치적 임용 반대”
 
바이오필리아
 
임진왜란의 패전과 한국당 내홍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걱정되는 대통령의 건강
 
동두천 국제라이온스, 해오름어린이집에 에어컨 기증
 
 
 
 
 
 
 
 
 
 
 
양주시 의회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