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11.16 (금)
 
Home > 정치/행정 > 초점
 
의정부 한국당 시의원 성명서
  2018-07-02 17:25:40 입력

“득어망전(得魚忘筌)을 경계하라”

우리 의정부시의회도 어느덧 8대째가 되었다. 본받아야 할 일도 있고 우리가 옳은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 흔히 말하는 ‘적폐’의 경우도 있다. 

다수당이 모든 걸 독식하려는 행위도 우리가 청산해야 하는 나쁜 관례 중 하나일 것이다. 또 이런 폐단에서 자유로운 정당도 없다.

의정부시 의석수는 총 13석. 다수당인 더불어민주당이 8석, 야당인 자유한국당이 5석. 8:5  물론 더불어민주당이 3석 많다. 그렇다고 다섯명의 의원과 그 다섯명을 뽑아준 시민들의 민심은 무시당하여야 하는가.

민주주의는 다수결의 원칙이고 1인1표가 원칙이나 당장 표결하자고 한다. 그래야 협치가 된다고 한다. 민주주의도 잘못 이해하셨고 협치도 잘못 이해하셨다.

히틀러도 무쏠리니도 다수결로 정권을 잡았다. 굳이 이렇게 극단적인 예를 들지 않아도 민주주의를 다수결의 원칙으로만 이해했을 때 일어나는 폐단을 우리는 많이 겪었다.

소수의 의견도 반영되는 것이 궁극적인 민주주의다. 그것이 협치이다. 우리가 원하는 것은 실제로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5석의 의장단 자리 중 2석이다.

4년 동안 무기력한 의회, 거수기 역할로 전락할 수 있는 것을 방지하는 최소한의 책임을 나눠달라고 하는 것이다. 이것이 협치이고 민주주의다. 8:5의 상황에서 그렇게 무리한 요구도 아니다. 의장도 가져가시라고 했다. 5개의 의장단 자리 중 3개를 먼저 선택하라고도 제안했다.

득어망전(得魚忘筌)이라는 고사성어가 있다.  물고기를 잡고 나면 통발을 잊어버린다는 뜻으로 장자의 의도와는 달리 현재에는 목적을 이루면 그 때까지 수단으로 삼았던 사물은 무용지물이 된다는 뜻으로 풀어 인간의 기회주의적인 모순을 이야기할 때 사용되고 있다.

선거기간 중 부르짓던 적폐청산과 공정의 가치를 다시 한 번 기억해주시기 바란다.

2018. 7. 2  자유한국당 의원 일동
구구회 조금석 임호석 김현주 박순자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794e749c6d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첨단명품 옥정신도시
 동두천시 송내동 독지가, 배추 5
 호원 성결교회 쌀 4kg 90포 기부
 세월호 생존자 전병삼씨 장학금
 스포츠클럽 오지윤 테니스 선수
 반짝거리는 청소년들의 무한상상
 양주시민과 함께하는 통기타교실
 양주로터리클럽, 양주시 저소득
 2019학년도 신규 ‘꿈 사다리 장
 도, 1천만 원 이상 고액·상습
 북측 고위급 대표단, 전국 지자
 의정부시, 공립어린이집 원장 수
 인문학 강연에 초대합니다!
 자원봉사자 600여 명 김장 나누
 사회복지시설 노후 냉방기 지원
 통학차량 잠자는 아이 확인장치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 ‘2018
 동두천시도서관, 2019년 겨울 독
 수두·유행성이하선염 증가 대비
 경기도지체장애인협회 동두천시
 동두천시 중증장애인자립생활지
 (기고)불조심 강조의 달을 맞이
 양주시 회천4동, 여성안심 무인
 양주시 옥정종합사회복지관, 이
 양주시 양주2동 한양어린이집 부
 양주시, 라돈 측정기 무료 대여
 최경자 의원, 교육행정의 혁신적
 의정부소방서, 행정사무감사 받
 꿈을담는틀, 문학 영역 명품 실
 경기북부병무지청, 2018년 하반
 양주소방서, 주택용 소방시설 설
 
‘헌법 부정 막말’ 민주당 황영희, “사실 왜곡” 딴소리
 
양주 한성승마클럽, 마사회장배 단체전 1위 ‘쾌거’
 
“정치후원금 내고 세금공제 혜택도 받자”
 
“양주시 위한 경기도 균형발전에 최선 다하겠다”
 
김동철·유광혁, 동두천 경제 활성화 간담회
 
정덕영 “시의원 공약도 양주시가 추진하라”
 
새로운 고독
 
연산군을 망친 임사홍과 청와대 비서실 논란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아스피린에 대한 오해와 음모
 
의정부노인복지관 무더위 쉼터 운영
 
 
 
 
 
 
 
 
 
 
 
양주시 의회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