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18.10.21 (일)
 
Home > 보도자료 > 경기도
 
경기도민 78%, 공직자 명찰패용 ‘찬성’ … “행정신뢰 제고에 도움”
도, 명찰 디자인 및 패용방식 선호도 조사결과 발표
  2018-08-10 11:24:26 입력

경기도민 10명중 8명은 공직자 명찰패용이 업무수행과정에서 책임감을 갖고 일할 수 있어 ‘행정의 신뢰도를 높여주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경기도가 자체 '온라인 여론조사'를 통해 실시한 ‘명찰 디자인 및 패용방식 선호도 조사’에 따르면 전체 응답패널의 78%가 도 공직자의 명찰 패용에 대해 ‘찬성한다’는 입장을 보였다. 그 중 ‘매우 찬성한다’는 42%를 차지했으며, ‘반대’는 22%로 낮게 나타났다.

특히, 명찰패용 찬성한 1,778명은 그 이유로 ‘행정 업무에 대한 책임감 향상’을 가장 높게(37%) 꼽았다. ‘가장 쉽게 공직자 신상과 업무를 알릴 수 있기 때문’이란 의견도 27%로 높게 나타났다.

또한, 대다수의 응답자(79%)가 공직자의 명찰패용이 도민과 공직자간 행정 신뢰도를 높이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공무원증·명찰 디자인 및 패용방식에 대한 물음에는 왼쪽 가슴에 패용하는 일반형 명찰 디자인(39%)을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존 공무원증의 소속·성명을 확대하고 목에 걸거나 가슴에 패용하는 방식은 29%, ‘현 공무원증’이나 ‘국가 공무원증’ 선호의견은 각각 17%, 16%였다.

한편, 도 공직자 중 응답한 대다수(72%)는 명찰패용이 도민과 공직자간 행정신뢰도를 높이는데 도움이 안 된다고 보았다.

경기도는 도민과 공직자가 명찰패용 방식 및 디자인을 바라보는 시각이 다른 것으로 조사됨에 따라 충분한 논의 과정을 거쳐 해법을 마련하기로 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7월26일부터 8월8일까지 도민과 도 공직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온라인 패널은 '경기도 온라인 여론조사 시스템(경기넷)'을, 도 공직자는 내부 행정정보시스템을 활용했다. 만 14세 이상 패널 2,288명과 도 공직자 700명이 참여했다.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클린인터넷코드 : e10cb337e2
클린인터넷을 위해 빨간글씨를 입력하세요.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G마크 인증 친환경 양주골쌀 CF
 
양주 어디까지 가봤니?
 제16회 양주시민의 날 기념식 개
 ‘양주의 유희’ 사진전 열린다
 경기도의회 김원기 부의장 “201
 최경자 의원 ‘경기도교육청 몽
 경기도교육청-전국학교비정규직
 동두천시 어린이집연합회 민간분
 양주시, 노후경유차 조기 폐차
 의정부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카
 양주시, ‘제3회 양주 천일홍 전
 경기도, 제43주년 민방위대 창설
 금오중, 호원중학교 학생들의 의
 동두천시립이담풍물단, 탐라문화
 양주시 백석읍 양무리교회, 사랑
 양주시 천마병영새마을작은도서
 송산2동 자유총연맹위원회 '떡국
 의정부3동 통장 위촉 공정성 방
 의정부시 평생학습 박람회 개최
 (기획)감동양주 신성장 · 새 지
 교촌치킨 지행점, 사랑의 치킨
 행사장에서 풍등 사용하면 안돼
 의정부예술의전당 'K-Culture SH
 송산권역 Happy매니저 제6회 전
 의정부시시설관리공단, 청렴 표
 동두천시의회, 2018년 10월 중
 동두천시, ‘생명숲 100세 힐링
 양주시, 2018년 하반기 광견병
 그집순대국, 생연1동 홀몸어르신
 동두천시 송내동 도시가스 미보
 동두천시, 손덕환 신임 자율방재
 의정부시의회, 행정사무감사 대
 
정성호, 이재명 압수수색 반발…페북 ‘시끌’
 
양주 한성승마클럽, 마사회장배 단체전 1위 ‘쾌거’
 
지방분권과 경기북부 분도, 그 상관관계
 
“양주시 위한 경기도 균형발전에 최선 다하겠다”
 
이용재, ‘자랑스런 조합장’…한달새 3번째
 
임재근 “양주의 중심, 덕정역세권 활성화해야”
 
수저계급론
 
조선의 정감록과 가짜뉴스
 
“양도세를 자진납부했는데 더 내라는 고지서가 왔습니다”
 
의료와 최저임금
 
의정부노인복지관 무더위 쉼터 운영
 
 
 
 
 
 
 
 
 
 
 
양주시 의회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 다 50139 |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 팩스 : 031-838-2580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